subject 도민과 함께 하는 크리스마스 콘서트 `웅산'
 


아시아를 대표하는 재즈보컬리스트 웅산이 로맨틱한 크리스마스 콘서트로 전북 팬들을 만난다.
JTV전주방송은 23일 오후 6시 전북대 삼성문화회관에서 단독 콘서트 'Happy Christmas with 웅산'을 갖는다.
대중성과 예술성의 완벽한 조화로 평단의 극찬을 받고 있는 웅산은 재즈풍으로 편곡된 로맨틱한 캐롤과 귀에 익숙한 가요 등을 바탕으로 부드러우면서도 강렬한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무엇보다도 완벽한 앙상블을 자랑하는 '웅산 프로젝트 밴드'의 활약도 기대를 모은다.
피아노 민경인, 기타 찰리정, 베이스 신동하, 드럼 임주찬, 섹소폰 이인관 등 한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재즈 뮤지션들로 구성돼 관객들을 매료시킬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재즈와 캐롤, 가요 등 다양한 음악으로 색다른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