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ject 영화의전당서 송년 재즈 페스티벌 열린다
 


- 20~30일 '재즈, 그리고 디바' 개최

부산 해운대 영화의전당서 연말 지친 몸과 마음을 위로하기 위한 대형 재즈 음악 페스티벌이 펼쳐진다. 

영화의전당은 20일부터 오는 30일까지 2017 송년재즈페스티벌 '재즈, 그리고 디바'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30 일에는 대한민국 대표 재즈 디바 '말로' '웅산'이 참여한다.

이 뿐 아니라 가요계의 여왕 '주현미', 브로드웨이 뮤지컬배우 '이소정', 지브리를 연주하는 일본의 '카즈미 타테이시 트리오', 집시기타리스트 '박주원'과 탱고 그룹 '엘 까미니또'의 만남도 준비돼 있다.

영화의전당 관계자는 "지난해 송년재즈페스티벌은 전 공연 매진을 통해 부산 송년의 밤을 화려하게 장식했다"며

"올해는 더욱 화려한 라인업으로 찾아와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재즈와 낭만이 흐르는 영화의전당에서 음악과 함께하는 문화 송년회를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